보도자료

트위터 페이스북 공유하기 프린트 하기

안양시청소년재단 전 직원 지역 전통시장 활성화 동참

2021-10-05

재단

작성자청소년재단

조회42

 

경기 안양시청소년재단(이하 재단) 임직원들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 두 발 벗고 나섰다.

재단은 지난해부터 매월 넷째 주 수요일을 '전통시장 가는 날'로 정하고, 점심시간을 활용해 8개 산하시설 인근에 소재한 관내 5개 전통시장을 이용하도록 직원들을 독려하고 있다.

전통시장 가는 날 행사는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책임 경영 실천을 위해 진행하고 있는 재단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직원들은 코로나19로 인해 매장 내 취식 시 인원 제한이 있는 만큼 주로 방문 포장을 하는 한편, 최근 도입된 '네이버(NAVER) 동네시장 장보기' 서비스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

기길운 재단 대표이사도 지난 29일 안양중앙시장을 찾아 지역화폐인 안양사랑페이를 사용해 장을 보며 전통시장 상인들을 격려한 가운데, 보다 많은 지역 주민들과 청소년들이 전통시장 이용에 동참해 줄 것을 촉구하는 한편, 재단의 이 같은 노력이 지역 경제 활성화에 작은 마중물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출처 : 팍스경제TV(http://www.paxetv.com)

이전글 안양시청소년재단 전국 청소년운영위원회 우수한 평가 받아
다음글 호계청소년문화의집 지구를 지키는 착한소비 ‘무통상회' 운영(언론보도 58건)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평균 5점 /10명 참여]
평가